Maison

Title Image

Beautiful Blog

크리스마스 인테리어, 어렵지 않아요

모두가 행복한 그 날, 크리스마스가 코 앞으로 다가왔습니다. 종교적인 의미가 있는 날로 시작했지만 한해를 보내는 연말에 속하다 보니 모두가 즐기는 ‘홀리데이’에 가까워졌는데요. 12월이면 사람들이 운집하는 곳마다 대형트리, 그리고 캐롤을 쉽게 접할 수 있게 되죠. 최근에는 가정에서도 트리를 설치하며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즐기는 분위기입니다. 외식공간은 물론이고 병원이나 상점도 시즌을 맞이해 크리스마스 장식에 대한 고민이 깊어지는데요. 남들이 다 한다고 무리해서 장식에 비용을 투자할 필요는 없겠죠? 큰 투자를 하지 않고도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물씬 풍길 수 있는 아이템들을 모아봤습니다.

전구

인테리어에서 전구의 중요성은 두 번, 세 번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죠. 스트링라이트는 심심한 벽에 무심하게 걸어 주기만 해도 파티분위기를 완성시켜 줍니다. 과거에는 트리에 형형색색의 스트링라이트가 곧잘 사용됐는데요. 최근에는 다양한 크기의 전구들이 시중에 나와있어 선택의 폭도 넓어졌습니다,

linda d(@ldonguyen)님의 공유 게시물님,

Sarah McKagen(@sarahmckagen)님의 공유 게시물님,

Sarah MacNeill(@carte_studio)님의 공유 게시물님,

Design TxT(@designtxt)님의 공유 게시물님,

모빌

모빌하면 갓난 아이들의 요람 위에 매달린 오브제를 떠올리실 텐데요. 크리스마스에 어울리는 모빌 오브제는 공간을 차지하지 않으면서도 효과적으로 분위기를 낼 수 있는 소품으로 작용합니다. 조명과 어우러지면 은은하게 공간을 채워주는데요. 공간에 맞게 귀엽거나, 혹은 모던한 모빌을 선택할 수 있습니다.

Scandimodern(@scandimodern)님의 공유 게시물님,

Emily Poblete(@epoblete22)님의 공유 게시물님,

PRATIC(@praticdesign)님의 공유 게시물님,

fur 소품

퍼는 시각적으로 따뜻해 보이는 효과를 주죠. 사계절 중 퍼를 활용할 수 있는 계절은 오직 겨울 뿐인데요. 인테리어 소품으로 페이크 fur의 활용도가 점점 높아지고 있습니다. 간혹 외식공간이나 상업공간에 크리스마스 시즌을 위해 패브릭 전체를 교체하는 경우가 있는데요. 페이크 fur만 잘 활용한다면 패브릭을 교체하지 않고도 분위기에 반전을 노릴 수 있습니다.

PEPPYOU(@peppyou_)님의 공유 게시물님,